[로컬핫뉴스]경상북도 성악가 김호중,「경상북도 청소년 희망토크콘서트」에서 꿈과 희망 전해

서소민 | news@thesegye.com | 입력 2016-10-16 10:05:3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북=세계타임즈 서소민기자]경상북도는 15일 오후 1시 경주시 예술의전당 야외공연장에서 청소년들이 자신의 꿈과 진로, 비전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해 보고 미래 설계를 위한 용기와 희망을 얻는 소중한 시간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경상북도 청소년 희망토크콘서트(이하 희망토크콘서트)’를 열었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에 이어 2년째 열리고 있으며,‘2016 경상북도청소년박람회’와 연계해 청소년들이 보다 다채로운 꿈을 꾸고, 이를 통해 꿈에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게 하기 위해서 기획됐다.


이날 희망토크콘서트에서는 영화‘파파로티’의 실제주인공이기도 한 성악가 김호중(경북 김천 출생)씨가 강연가로 나서 ‘청소년의 꿈과 열정’이라는 주제로 토크콘서트를 진행했다.그는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인해 어린 나이부터 조직 생활을 하는 등 한때 방황의 시기를 거치기도 했으나, 성악에 대한 열정을 가지고 끈질기게 노력해 성악가의 꿈을 이루었으며, 2009년에는 ‘대한민국 인재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원경 경상북도 여성가족정책관은 “이 자리가 학업에 지친 청소년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주고, 청소년들이 자신의 재능을 살린 꿈을 꾸고 미래를 계획하는데 실질적인 도움을 얻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서소민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