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26(금)字 로 구미시장직 전격 사퇴 결정
- 자유한국당 경상북도지사 경선 올인, 도민들께 심판받겠다
- 모든 기득권 내려놓고 오직 도정 위한 결연한 의지 표명

[세계로컬핫뉴스]남유진 구미시장, 전국 최초 조기 퇴임

김승일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1-14 12:44:4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구미=세계타임즈 김승일 기자]남유진 구미시장은 자유한국당 경상북도지사 경선 참여를 위해 1.26(금)자로 전격 시장직을 사퇴할 예정이다.


이번 남시장의 원칙과 소신에 따른 전격적인 사퇴 결정은 자유한국당 경상북도지사 경선 후보자로서 타 후보와 차별화 하는 한편, 누구보다 먼저 도민의 애로사항과 도정현안을 파악, 경북도의 미래발전 전략 수립에 매진하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보이는 것으로 남시장의 책임지는 자세가 돋보인다.


특히, 현직 단체장으로서 누릴 수 있는 모든 기득권을 포기하고 공직을 사퇴 지사 후보자로서의 입지를 선점하고 자유한국당 경선에 올인 하겠다는 의미로 해석되며 국회의원 후보들에게 직을 유지하고 경선장에 나올 것인지 되묻고 있어 타 후보들이 심리적인 압박을 받음은 물론 이후 행보에도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 된다.


이번 결정은 전국 최초의 공격적 사퇴라는 초강수 배수진을 의미하며 경선 결과에 따라 그 직위를 유지할 수 있는 프리미엄을 스스로 포기함으로서 경선 후보로서 오직 당원과 도민들에게 역량과 실력으로 심판을 받겠다는 결연한 의지가 돋보인다.


특히, 남시장은 앞으로 고위공직자 자기검증 기술서를 공개하여 도지사 후보로서 신체적 조건이나 윤리적.도덕적인 면을 같이 심판 받겠다는 결연한 각오다.


남시장은 지난 12.19(화) 14:00 대구엑스코에서 출판기념회를 성황리에 가진데 이어, 12.26(화) 11:00 경북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공식 출마선언과 함께 도정 발전의 비전을 선언한 바 있다.


한편, 남 시장은 무술년 새해 읍면동 간담회를 통해 지난 12년 간 함께한 시민들에게 그 동안의 감사 인사를 전하며 시정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승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