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칠곡군, 농촌진흥청 농산업 융합분야 ‘우수성과’ 선정

김승일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1-14 13:08:0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칠곡=세계타임즈 김승일 기자]칠곡군농업기술센터에서 추진한 ‘양봉산물 융합 창조모델 시범사업’이 2017년 농촌진흥청 연구성과 연말평가에서 ‘e-성과뱅크 우수성과’ 과제로 선정됐다.


농촌진흥청은 농업발전과 국민이 체감하는 우수성과의 신속한 확보와 효율적인 보급을 위해 연구부문, 해외개발, 신기술보급 등 분야별로 우수과제를 평가, 선정하고 있다. 지난달 전국 농촌지도기관에서 접수된 239건 연구지도성과를 대상으로한 전문심사단의 평가에서 ‘e-성과뱅크 우수성과’로 최종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칠곡군농업기술센터가 추진한 ‘양봉산물 융합 창조모델 시범사업’은 양봉, 산란계, 육계, 돼지를 사육하는 농업인과 전문의료인 협업을 통해 새로운 융합형 지역상생 모델을 제시했다.


특히 꿀이 나지 않는 여름에 채취한 꿀벌의 독액인 ‘봉독’으로 인체치료용 천연주사제품 개발하고 전국 최초 ‘봉독 먹은 계란’ 출시하는 등 새로운 소득원을 만들어 내어 실용성과 파급력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한편, 봉독을 산란계와 육계에 0.1~0.5ppm을 물과 함께 급여한 결과 폐사수는 감소하고 산란수는 증가되었고, 계란의 신선도와 칼슘은 10%정도향상되는 효과가 있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앞으로도 주민이 필요로 연구·지도사업을 발굴하고 우수성과를 농업현장에 널리 확산시킬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김승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