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진단키트 5만개 전달

[세계로컬핫뉴스] 도내 의료업체, 코로나 극복을 위한 진단 키트 전달

한성국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1-08 23:17:5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경북=세계타임즈 한성국 기자] 경상북도는 8일 도내 의료업체(메디컬천사, 대동팜, 대하메디텍, S/D바이오센스)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진단 키트 5만개를 경상북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기탁한다고 전했다. 

 

메디컬천사 박상욱 대표는 문경에 본점을 두고 안동, 구미 등 경북 도내 9개 지역에서 월평균 600여건의 응급환자이송 및 응급구조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대동팜 김동희 대표는 대구·경북 지역 병원에 각종 의약품들을 납부하고 있고, S/D바이오센스는 병·의원 진단검사의학 관련 기기 및 진단시약 도매업체로 경북지역 의학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각 의료업체는 확산 중인 코로나19 조기 차단과 예방에 도움을 주기 위해서 경북에 코로나 진단 키트 5만개(약 5억원 상당)를 전달하기로 했다. 

 

박상욱 메디컬천사 대표는 “코로나19로 어려운 도민들에게 자그마한 도움이 되고자 진단키드를 기부하기로 했다”며 “부디 빠른 시일 내에 코로나가 종식되고 모두들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모두들 힘든 상황에서도 이렇게 도움의 손길을 내미는 분들이 있기에 우리는 반드시 코로나를 극복할 수 있다”면서 “평범한 일상의 소중함을 되찾기 위해서 조금만 더 힘을 내자.”고 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한성국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