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워워!.. 워이!.. 다랑논의 소 쟁기질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04-28 21:49:3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 영농의 기계화로 쟁기질과 써레질하는 소(牛)는 충북 도내 한 두 마리 밖에 없어 몇 년 후에는 기록으로 남겨야 할 농업의 역사적인 소재가 되어 버렸다.

 

충북 옥천군 군북면 소재 대청호 자락에 위치한 다랑논에서 부부와 일하는 소가 삼위일체가 되어 쟁기를 부려 논을 갈고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